성남시 ‘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’ 전국 최우수

여성가족부 평가, ‘징검다리’ 최우수…‘해피투게더&드림’ ‘푸른나무’ 우수

최진아 | 기사입력 2012/11/26 [07:56]

성남시 ‘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’ 전국 최우수

여성가족부 평가, ‘징검다리’ 최우수…‘해피투게더&드림’ ‘푸른나무’ 우수

최진아 | 입력 : 2012/11/26 [07:56]
저소득·맞벌이 부부 자녀의 방과 후 교육을 위해 시행되고 있는 ‘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' 운영에서 성남시가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.

성남시는 여성가족부가 전국 184개 방과후아카데미를 대상으로 종합 운영상황을 평가한 결과, 중원청소년수련관이 30명 장애아동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‘징검다리’ 프로그램이 지난 19일 ‘최우수' 로 뽑혔다고 26일 밝혔다.

또한 분당서현청소년수련관이 중등장애청소년 30명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‘해피투게더&드림’과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이 초등학생 40명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‘푸른나무’ 역시 각각 ‘우수’로 뽑히는 겹경사를 맞았다. 

최우수로 선정된 중원청소년수련관 방과후아카데미 ‘징검다리' 는 여성가족부와 성남시의 매칭펀드로 운영되는 프로그램으로, 지역 내 초등4학년부터중등 3학년 장애청소년을 대상으로 한다.

화폐, 시간, 날짜알기 등 장애청소년의 기초학습을 지원하고 성교육, 예절 등의 기초생활교육, 급식, 귀가 등 생활지도를 한다.

힐링캠프(야영활동), 텃밭가꾸기 등 야외활동과, 성남소방서, 성남시중원구보건소, 성남문화재단과 연계한 사회적응력 향상 프로그램 및 미술치료, 음악치료 프로그램도 지원한다.

여성가족부는 이 프로그램이 장애청소년들에게 가정이나 학교에서 체험하지 못하던 활동을 하도록 돕고, 자존감 향상, 밝은 사고 등 사회 적응력을 키워준다는 평가와 함께 최고의 점수를 줬다.
 
이번 평가는 최근 6개월동안 자체 점검, 서면평가, 현장평가 등 3단계에 걸쳐 진행됐다. 

최우수로 선정된 기관은 다음달 14일 여성가족부장관 표창과 함께 최우수기관 실무자 1인 연수기회 제공, 1년간의 평가유예 등 인센티브를 받게 된다. 

염미연 성남시청소년육성재단 상임이사는 “이번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사업평가 결과는 실무자들이 지역 소외계층 청소년을 위해 현장에서 땀 흘리며 최선을 다해준 노력의 결과”라며 “학부모들의 의견 수렴과 다양한 콘텐츠 개발을 통해 보다 많은 청소년들을 지원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청소년 방과후아카데미는 부모의 경제적 사정으로 방과 후에 방치되는 청소년들에 대해 오후 2시~밤 10시까지 학습지도, 보충심화학습, 특기적성교육, 현장학습지도, 급식제공 등 종합적인 생활지도를 제공하는 공적서비스이다.

성남시내에는 6개 기관이 초·중등학생을 대상으로 방과후 아카데미를 운영 중이며 180여명의 청소년들이 참여하고 있다.
 
 
전지현, 과거-현재 일생 비교 분석!